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3 오후 08:00: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대구시민단체, 한·미 방위비 협정 '굴욕적'
기자회견 개최… '재협상 촉구'
"평화 정세·국민 뜻 역행" 주장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2월 11일(월) 20:20

ⓒ 경상투데이

 우리 정부와 미국이 방위비분담금(주한미군 주둔비 분담금) 협정을 사실상 체결한 가운데 대구지역 진보단체들이 이 협정(SMA)을 규탄하며 재협상을 촉구하고 나섰다.

 대구시민단체연대회의, 6·15공동선언실천대구경북본부, 대구민중과함께 등은 11일 대구 중구 2·28기념중앙공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남북관계가 최악으로 치달았던 이명박·박근혜 정권 때보다 한미방위비분담금이 훨씬 많이 증액됐다"며 "이는 미국의 불법 부당한 증액 요구를 그대로 수용한 굴욕적인 합의이며 한반도에 통일의 훈풍이 불어오는 평화 정세와 국민의 뜻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지난 10일 외교부 청사에서 장원삼 외교부 한미방위비분담협상 대표와 티모시 베츠 미국 국무부 방위비분담협상 대표는 방위비분담금협정 합의안에 가서명했다.

 합의에 따라 올해 적용되는 한국의 주한미군 주둔비 분담금 규모는 지난해보다 8.2% 오른 1조389억원으로 정해졌으며 국회 비준 등 관련 절차가 완료되면 1년간 효력을 가진다.

 합의안은 2∼3월 중 법제처 심사와 국무회의 의결 등 정부 내 절차를 거쳐 오는 4월쯤 국회에 회부될 것으로 보인다. 이후 국회에서 비준안에 대한 동의 절차가 이뤄지면 대통령이 비준해 발효시킨다.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민 불신만 키우는 '경주시 민원행..
50년 내공의 맛 '이상복 경주빵' 역..
경주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민원 ..
영양 문화시설사업소장, 불친절 논..
경주 전선지중화, 소통 부재로 반쪽..
경주 시민·상인 배려없는 '한전 전..
경주, 불법현수막으로 '유소년축구..
대구 '신청사 과열유치행위' 원칙 ..
경주시, 日 경제보복 피해 확인조차..
예천 농지에 '무허가 화훼시설 논란..
최신뉴스
이창호 문경미협 회장, 대한민국미..  
도교육청, 마을밀착형 지역특화 사..  
의성군, 지방재정 신속집행 '눈에 ..  
도농기원, 기후변화 대응해 인삼 ..  
대구 "이번 광복절엔 잊지말고 태..  
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 성인지 예..  
경북교육청, 잠깐의 체조로 건강 ..  
'꺾일 줄 모르는 폭염 기세'  
도교육청, 내년도 예산편성 주민설..  
도교육청, 합리적인 노사관계 맞춤..  
캄보디아 국가 음원, 경북서 새로 ..  
대구 도심 곳곳서 광복의 진정한 ..  
道, 나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들 ..  
대구경북 '사회적경제박람회'로 새..  
경북도, 농산물 수출 시장 다변화 ..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