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20 오후 07:28: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김상조 의원 "안전하고 신뢰받는 돌봄 체계 마련하자"
초교 유휴교실 활용 마을돌봄터 운영 촉구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6일(수) 20:15


 경북도의회 김상조 의원(구미3, 자유한국당, 행정보건복지위원회)은 6일 제312회 경북도의회 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경북도내 23개 시군의 초등학교의 3222개 유휴교실을 활용해 '경북형 마을돌봄터'를 설치하고 시군이 직접 운영해 안전하고 신뢰받는 온종일 돌봄 체계 마련을 촉구했다.

 김상조 의원은 경북도내 초등학생 13만2000여명 중 방과후돌봄을 이용하는 학생이 2만4637명으로 17.9%에 불과하며 실제 공적 돌봄의 역할이 매우 낮음을 지적했다. 이 중 학교의 방과후돌봄에는 1만7755명, 13.5%,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학생은 5725명으로 4.4%에 그치고 있어 온종일 돌봄을 목적으로 하는 '마을돌봄터'가 현재의 초등학교 방과후돌봄의 공백을 해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근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의 학부모설문조사에서 학원 또는 돌봄 종료 후 아이 혼자 있는 시간 33.2%로, 방과후돌봄 종료 후 학부모의 귀가시간차로 인한 돌봄 공백으로 추가돌봄이 필요한 시간대는 오후 4시∼6시 40.8%, 오후 6시∼8시 28.4%였다.

 또한 돌봄을 이용하는 자녀가 학교 정규수업 이후 가장 오랫동안 머무는 곳으로 '초등 돌봄교실 등 돌봄기관'이 59.2%로 가장 많았으며, 아이들의 돌봄 공백 해소를 위한 돌봄 공간을 마련할 경우 가장 적합한 장소를 묻는 질문에서 학부모들은 '초등학교 안에 유휴교실 활용'이라는 의견이 51.9%나 됐다.

 김상조 의원은 "이러한 학부모들의 요구에 부응하고 기존 돌봄 제도와 연계하기 위해서 '마을돌봄터' 설치는 초등학교 내 유휴교실을 활용이 매우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신용진 기자syj@hanmail.net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포항, 태풍 '미탁' 파손 시설 방치..
구미시설공단 이사장, 돌연 사퇴에 ..
경주 강변로 개설현장에 '불량 사토..
가을 밤 특별하게… 시월愛 마지막..
'영주 거점소독시설 특혜의혹' 사실..
황당한 원남새마을금고 이사장 여론..
■ 가짜뉴스로 주인 뒤바뀔 뻔한 '3..
경주 서면 우량농지 조성지 '논란의..
예천 "공감·존중으로 민원인 응대..
울진, 어르신들 인권 재정립 '최선'
최신뉴스
고령 달성식품 '사랑의 국수' 기탁  
상주 모동면, 백화산 둘레길 등반  
경산시의사회, 아동시설에 원목침..  
한수원, 경주엑스포 관람으로 '감..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따뜻한 ..  
이영기 계장, 김천 과수농업 발전 ..  
문경 가은읍새마을회, 연탄 나누기  
칠곡 동명면, 직원·이장 단합대회  
청도 금천면, 소통·공감으로 '변..  
군위자원봉사센터, 워크숍서 리더..  
경북북부제1교도소, 현장 참관 행..  
영주, 향토음식 고유의 맛·아름다..  
김천, 장애학생 인권지원단 협의회  
구미, 공무원 공유재산 실무교육  
박명재 '한국당 국정감사 우수의원..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덕양빌딩 8층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