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18 오후 09:12: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고액체납자 명단공개 '하나마나' 수납실적 지지부진… 고작 0.05%
최교일, 적극 관세행정 펼쳐야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7년 10월 09일(월) 20:32

ⓒ 경상투데이
 고액·상습 관세 체납자에 대한 납부 압박수단으로 시행되는 '체납자 명단공개'가 제 기능을 못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9일 자유한국당 최교일 의원(영주 문경 예천, 사진)이 관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고액·상습체납자 명단공개자 현황자료'에 따르면 5년간 총 명단공개 대상자는 166명, 총 체납금액은 2850억원이었으나, 이 중 15명으로부터 6000만원을 거둬들이는데 그쳤다.

 명단공개자로부터의 최근 5년간 평균 수납율은 0.05%로 극히 저조한 상황이다. 특히 작년에는 고액·상습체납자의 명단공개 기준이 5억원 이상 체납에서 3억원 이상 체납으로 완화돼 공개대상자와 체납액이 166명(2850억원)으로 대폭 증가했으나 2015년에 비해 4000만원을 더 거두는데 그쳤다.

 체납으로 인해 2년 이상 명단공개 된 체납자 수가 해마다 늘어나는 것도 문제다.

 연도별로 명단 재공개자 수 인원을 보면 2012년 41명, 2013년 62명, 2014년 69명, 2015년 84명, 2016년 85명 등 매년 상승하는 추세다.

 특히 지난해 명단 재공개 체납자 85명 중 2012년부터 5년 연속 명단공개가 된 체납자가 44명(개인 29명, 법인 15명)으로 절반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액·상습체납자 명단공개제도는 성숙한 납세문화의 정착을 위해 2007년 처음 시행됐지만 수납실적은 매우 지지부진한 상황이다.

 관세청 홈페이지 공개와 관보 게재에 그치는 현재의 공개 방식은 체납자에게 실질적인 압박 수단으로 작용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최교일 의원실은 "관세청은 고액·상습 체납 근절을 위해 보다 적극적인 관세행정을 펼쳐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세현 기자hyun0085@daum.net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상투데이배 아마추어골프대회 '성..
최종 후보지 선정 남은 대구공항 이..
[화보]그린 위에 서니 힐링 따로 없..
워라밸 갖춘 구미 '문성레이크자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사업
경주시 '친환경 풍력발전단지' 조성
성매매업소 종사자 반발로 대구 '자..
대구자활별별순회장터서 희망을 구..
진병길씨, 변화 이끄는 '지역혁신가..
옥포 미진이지비아 아파트 입주민 "..
최신뉴스
건강한 땅 경북서 자란 '농·특산..  
포항 의료기술, 러시아서'通'  
경북 우수 농·특산물 한자리에  
文 "가을 결실 맺었으면"… 金 "더..  
대구·경북 "청렴한 사회 실현에 ..  
가스공사, 미래 지속가능성 높은 ..  
대구, 추석맞이 다문화가족·외국..  
당신의 한표가 달성을 바꿀수 있습..  
추석연휴에도 '통합관제센터' 24시..  
대구, 위생불량 축산물업소 14곳 ..  
주낙영 시장, 골고루 잘사는 경주 ..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서 즐거운 ..  
[기자수첩]경주시 인사 성골(聖骨)..  
영덕, 주민배심원제 운영으로 '신..  
올 가을, 신라 천년의 소리가 울린..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