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3 오후 08:02: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미투' 지목 교수, 승진 대상 선정 말되나?
대구 여성단체, 경북대에 '성평등 걸림돌상' 전달
승진 철회·피해자 보호, 재발 방지책 마련 등 요구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4일(목) 19:36


 대구 여성단체는 14일 10년 전 제자 성추행 사건에 연루된 교수를 승진 대상에 올린 경북대에 '성평등 걸림돌상'을 전달했다.

 3·8세계여성의날기념 대구여성대회 조직위원회는 이날 경북대 본관 앞에서 '성평등 걸림돌상 전달 기자회견'을 열고 해당 교수에 대한 정교수 승진 철회와 피해자 보호, 재발 방지책 마련, 성차별적인 조직문화 개선 등을 요구했다.

 조직위에 따르면 경북대 교수 성폭력 사건은 '미투운동'이 한창이던 지난해 4월 수면 위로 떠올랐다.

 여성단체는 당시 기자회견을 통해 "경북대 A교수가 10년 전 대학원생 B씨를 상습적으로 성추행했다"고 폭로했다.

 폭로 이후 파문이 커지자 A교수는 보직해임됐으나 최근 승진 대상자에 포함됐다.

 조직위는 "B씨가 10년 전에도 A교수의 추행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으나 대학 측이 대충 넘어갔다. 그러다 지난해 4월 미투 폭로로 보직해임됐던 A교수가 최근 승진 대상에 포함됐다"며 "10년 후 피해자가 사건을 공론화하고 사건 재조사, 가해자와 2차 가해자 징계, 재발 방지 대책 마련 등을 요구했지만 대학 측은 피해자를 보호하기보다 오히려 가해자를 비호하듯이 미온적으로 대처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경북대 성폭력 사건은 대학 내 성폭력 문제를 가장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것으로 경북대가 보여준 무책임한 태도에 피해자를 비롯한 시민들은 실망을 넘어 분노하고 있다"며 성평등 걸림돌상 수여 배경을 밝혔다.

 조직위는 이날 김상동 경북대 총장에게 성평등 걸림돌상을 전달할 계획이었으나 총장과 부총장 모두 부재 중이어서 비서실에 전했다.

 한편 조직위는 15일 대구시교육청을 찾아 성평등 걸림돌상을 전달할 예정이다.

 대구시교육청은 직장 내 성폭력 사건을 외면하고 2차 가해자를 승진시켰다는 비판을 듣고 있다.

 조직위는 올해 성평등 걸림돌상 수상자로 성매매 여성 비하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홍준연 대구 중구의원과 경북대, 대구시교육청을 선정한 바 있다.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민들 자리 빼앗아 '길위의 만찬' ..
안동 인도설치공사, 안전사고 위험 ..
경주 A대학 男교직원, 女기숙사 샤..
구미시장, 취임 1년 앞두고 '보좌관..
안동시 홈페이지 관리 엉망… 혈세 ..
초등돌봄교실, 양적 확대·질적 서..
고령 대가야 골프장 특혜의혹 '일파..
안동 구담강변프리마켓, 화합의 장 ..
건강보험증 부정사용 이제는 끝내야..
공공기관이 '하천 무단점유' 논란
최신뉴스
대구가톨릭대, 성모 마리아 마음 ..  
청년거장으로 거듭난 선우예권의 ..  
울진 성류굴 다녀간 신라 진흥왕 ..  
"신보 혁신 아이디어 함께 찾아주..  
상주, 시장형 노인일자리사업 진행..  
영주, 창의성·기술력 갖춘 청년들..  
영천 '구인구직 상생의 장'… 60명..  
포스코, 친환경 시멘트 활용 '순환..  
도농기원, 해방풍 안정적 생산 돕..  
도교육청, 어린이놀이시설 안전 '..  
경북교육청, 공무국외여행 '투명하..  
자전거 사고 위험, 안전수칙 지키..  
경북, 치매환자·가족 모두 공감하..  
당뇨병 부르는 동물성 단백질… 건..  
경주, 저소득가정 학부모 교육비 ..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