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19 오후 07:42:4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떠오른 비극' 허블레아니호 13일 만에 인양
조타실서 선장 추정 시신 발견
객실 입구계단 한국인 추정 3구
4구 수습… 남은 실종자는 4명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6월 11일(화) 20:29

ⓒ 경상투데이

 11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침몰한 허블레아니호 인양이 시작된 가운데 이날 오전 인양 과정에서 4구의 시신이 수습됐다.

 조타실에서 헝가리인 선장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를 수습한데 이어 최연소 실종자인 여자 어린아이로 추정되는 시신을 포함해 한국인 추정 시신 3구가 추가로 수습됐다.

 헝가리 구조당국은 이날 오전 6시 47분부터 크레인 '클라크 아담'을 작동해 선체 인양을 시작했고 25분여 만인 7시 12분쯤 선체 상단의 조타실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이어 모터 펌프로 선체의 물을 빼는 배수작업이 시작됐고 인양 시작 1시간 만인 7시 43분쯤 헝가리 구조대가 조타실에서 시신 1구를 수습했다. 허블레아니호 선장으로 추정된다.

 인양이 계속되면서 선체가 수면 위로 추가로 드러났고 선미 쪽 갑판에 연결되는 객실 입구 계단에서 오전 8시 4분쯤 추가 시신이 구조대원에 의해 실려나왔다. 이어 3분 뒤인 8시 7분쯤 또 다른 시신이 비슷한 위치에서 발견돼 수습됐다. 이후 11분 뒤인 8시 18분쯤 4번째 시신이 객실 근처에서 발견돼 구명정으로 수습됐다.

 객실 입구계단에서 수습된 3구의 시신은 한국인 실종자로 추정되며 이들 가운데 오전 8시 7분에 수습된 3번째 시신은 1구는 최연소 실종자인 6세 여자 어린아이로 보인다고 신속 대응팀은 전했다.

 이 여자아이는 실종자 가운데 유일한 미성년자로 어머니, 외조부모 등 3대가 함께 탑승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구조대들은 실종자 시신을 수습될 때 시신에 경례를 하고 머그리트 다리 밑에 준비된 구명정으로 옮기는 과정을 반복했다.

 앞서 지난 3일 실종자 수색을 시작한 이후 △3일 2구 △4일 3구 △5일 4구 △6일 3구(헝가리인 선원 1명 포함) △8일 1구 △11일 4구 등 총 17구의 시신이 발견됐다.

 이날 수습된 4구의 시신들이 허블레아니 탑승자로 확인되면 침몰 사고 실종자는 4명이 남게 된다.

뉴스1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열정은 프로' 필드 위 아마추어 골..
'제3회 경상투데이배 전국아마추어..
2019 경상투데이배 아마추어골프대..
경주, 시유지 불법축사건축 알고도 ..
경주 시유지에 주택·축사 불법건축..
맛·품질 '으뜸' … 경북 우수 농수..
경북, 통합공항이전 성공적인 추진 ..
영주교통행정과 위법계약 논란 불씨..
'가을을 낚는 강태공들'
성주, 결혼이민여성 메이크업 교육
최신뉴스
경북 "치매, 안심하세요! 함께 극..  
"범죄 피의자 조국 파면" 촉구… ..  
군위군의회, 간담회… 집행부 안건..  
봉화송이축제·청량문화제 성공적..  
경주시의회 제245회 임시회 개회  
경북, 한중 건강문화 교류 행사… ..  
경북 "꼬마농부들과 함께 농작물 ..  
경북도 "방역은 빠르게 대응은 지..  
경북, 도민에 깨끗하고 건강한 수..  
경북도, 글로벌 탄소특구로 거듭난..  
포항제철소, 미세먼지 줄이기 '앞..  
고구마 익는 가을  
한천정사, 경북도 문화재자료 지정..  
도공 대경본부, 김천시와 손잡고 ..  
대구 '청년 혁신가·스타트업 성장..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