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3 오후 08:00: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동부
경주시, 축구종합센터 유치 '꿈★을 현실로'
신경주역 등 위치 접근성 우수
한수원, 500억 투자·지원 의사
기후·부지 등 다 갖춘 '최적지'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1월 23일(수) 19:50

↑↑ 축구종합센터 공모보제안 부지(경주세계문화엑스포 유휴부지).
ⓒ 경상투데이

 경주시가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사업' 유치경쟁에 뛰어든 가운데 범시민 유치위원회를 출범하는 등 유치활동의 열기가 뜨겁다. 

 시가 제안한 후보지는 인근 1시간권 내 국제공항 2개소·국내공항 2개소, A매치 경기가 가능한 월드컵 경기장 3개소, KTX 신경주역 등이 위치해 접근성이 우수하다.

 또 쾌적하고 따뜻한 기후와 더불어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농도(42.2) 또한 수도권(58.3)에 비해 70%수준으로 축구하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여기에 시가 제안한 후보지는 90%가 국·공유지이며 보문유원지로 결정된 도시계획시설 부지로서 행정절차이행 기간 단축이 가능하고 도로·상하수도 등 기반시설을 갖춰 개발이 용이하다는 장점도 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후보지와 인접한 경주세계문화엑스포지구와 태영지구(골프장, 워터파크, 리조트)는 개발이 완료돼 운영 중에 있고 인근 온천개발지구와 천군동 도시개발사업지구는 현재 사업 진행 중에 있어, 문화재보호법 등 관련법상 저촉되는 부분이 없는 곳에 후보지를 선정했으므로 향후 축구종합센터 건립에 걸림돌이 될 소지는 없다"고 밝혔다.

 특히 민간기업인 한수원에서 500억원 투자 및 운영지원 의사를 밝혀옴에 따라 향후 운영부분에서도 타 지자체와의 경쟁에 우위를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경주시는 FIFA에서 인정한 가장 오래된 축구인 '축국'이 우리나라 최초로 등장한 도시다.

 삼국유사에 따르면 '김유신이 김춘추와 공놀이(축국)를 하다 일부러 춘추의 옷자락을 밟아 옷끈을 떨어트려 그 옷끈을 수선하던 김춘추의 동생 문희와 눈이 맞아 문무왕을 낳았다'는 기록이 전해진다.

 이에 앞서 지난 16일에는 주낙영 경주시장과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을 공동위원장으로 시의회, 체육인, 언론인, 시민단체와 산학연, 전문가 40명의 위원으로 구성된 범시민 유치위원회를 출범하고 본격 유치활동에 나서고 있다.

 이처럼 경주시는 접근성·기후·부지·민간투자·축구의 역사성과 상징성, 주민열기 등 모두를 갖춘 최적지라는 강점을 내세워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경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종오 기자62kjo@naver.com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민 불신만 키우는 '경주시 민원행..
50년 내공의 맛 '이상복 경주빵' 역..
경주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민원 ..
영양 문화시설사업소장, 불친절 논..
경주 전선지중화, 소통 부재로 반쪽..
경주 시민·상인 배려없는 '한전 전..
경주, 불법현수막으로 '유소년축구..
대구 '신청사 과열유치행위' 원칙 ..
경주시, 日 경제보복 피해 확인조차..
예천 농지에 '무허가 화훼시설 논란..
최신뉴스
이창호 문경미협 회장, 대한민국미..  
도교육청, 마을밀착형 지역특화 사..  
의성군, 지방재정 신속집행 '눈에 ..  
도농기원, 기후변화 대응해 인삼 ..  
대구 "이번 광복절엔 잊지말고 태..  
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 성인지 예..  
경북교육청, 잠깐의 체조로 건강 ..  
'꺾일 줄 모르는 폭염 기세'  
도교육청, 내년도 예산편성 주민설..  
도교육청, 합리적인 노사관계 맞춤..  
캄보디아 국가 음원, 경북서 새로 ..  
대구 도심 곳곳서 광복의 진정한 ..  
道, 나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들 ..  
대구경북 '사회적경제박람회'로 새..  
경북도, 농산물 수출 시장 다변화 ..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