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3 오후 07:14: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동부
포항, 재건·발전 '최선'… 지진 넘어 재도약
지진특별지원단, 전 직원 참여 현장 협업 워크숍
이재민 중장기적 주거 안정 등 대응 방안 '논의'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20년 01월 16일(목) 18:37
 "실질적인 피해구제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피해지역 재건에 지진특별지원단이 앞장서겠습니다".

 포항시 지진특별지원단은 16일 포항지진 트라우마센터에서 지진특별법 제정에 따른 체계적이고 신속한 후속대책을 추진하기 위해 전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현장 협업 워크숍을 가졌다.

 이번 워크숍은 피해 주민의 정당한 피해구제와 피해지역의 완전한 도시재건, 이재민의 중장기적인 주거 안정을 목표로 추진계획을 공유하고 분야별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은 부서별로 올해 중점을 두고 추진해야 할 주요 사업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했으며, 상하 직급에 얽매이지 않는 브레인스토밍으로 즉시 시책에 접목할 수 있는 좋은 의견이 많이 쏟아졌다.

 포항시는 지진 특별법 제정에 발맞춰 내부 조직개편을 통해 올 1월 1일 자로 '지진대책국'을 '지진특별지원단'으로 개편했으며, 이원탁 단장 아래 37명의 직원을 배치해 피해 주민의 이익을 대변하고 지역공동체 회복과 방재인프라 구축, 특별재생사업 등 안전도시 건설에 힘쓸 방침이다. 특히 지난 13일에는 특별법에 신속하고 탄력적으로 대응하고자 시행령 제정 및 특별법 후속대책을 총괄하는 총괄지원팀, 피해 신청 접수 및 법률 자문을 지원하는 피해구제지원팀, 특별법상 위원회 및 사무국 운영을 지원하는 위원회지원팀을 신설했다.

 또한 지진 특별법으로 실질적인 지진 피해보상과 구제의 길이 열린 만큼 피해 주민들에게 유리한 시행령 제정과 진상조사위원회 및 피해구제심의위원회에 주민들의 입장을 대변해 줄 수 있는 위원들이 포함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이원탁 지진특별지원단장은 "올해는 지진을 넘어 재건과 발전으로 다시 도약하는 포항을 만드는 한 해가 될 것"이라며 "시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해 지역경제 부흥과 시민들이 만족할 만한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워크숍은 현장에서 시민과 소통하는 의미로 흥해 트라우마센터에서 개최됐으며, 워크숍 후에는 피해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도 했다.

  차동욱 기자wook7038@daum.net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국당 함슬옹, A 후보와 오해 해소
천년고도 경주, 이번엔 어떤 전문가..
김석기 의원 '컷오프냐 경선이냐' ..
진정한 정치인과 기회주의 정치꾼
"신라왕경특별법 사기다 vs 아니다"
영주시 미온적 대책에 시민들 불안
심상정 '경주 새 희망' 권영국 후보..
포항시립영암도서관, 문화공간으로 ..
청도 '내년도 국도비 확보' 사활 걸..
유능종, 보수의 성지 구미 다크호스..
최신뉴스
브레이크 없는 '코로나19'… 전국 ..  
통일신라 '팔부신중 석탑재' 조선 ..  
김형오 공천 칼날에 '요지부동 TK'..  
‘코로나19’ 치료제는 무엇인가?  
김석기 의원 "경주시민 안전 확보..  
경북도의회 '日 죽도의 날 행사' ..  
경주시의회, 분무소독기 메고 방역..  
영주, 학교폭력 사안 심의 전문·..  
영천공설시장, 코로나 확산 우려로..  
불법광고물 제거로 '청결·안전한 ..  
문경시, 실내 공공체육시설 '임시..  
김천 "운행경유차 매연저감장치 부..  
고령, 코로나19 대응·장기화 대비..  
예천, 지역 농업 발전·전문 인력 ..  
한울원전 "코로나19 예방 앞장서요..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덕양빌딩 8층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