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4 오후 08:07: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설
국세청의 '불공정 탈세자' 세무조사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4일(목) 19:53


 정기 순환조사나 기업공시 대상 등에서 제외, 과세당국의 감시망에서 비교적 자유로웠던 중견기업과 숨어있던 대재산가들의 일탈을 골라내기 위해 국세청이 강력한  대책을 들고 나왔다.  

 국세청은 중견기업 사주일가, 부동산 재벌, 전문직, 자영업자 등 불공정 탈세혐의가 있는 95명에 대해 전국 동시 세무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조사대상자 중 중견기업 사주일가는 37명이었으며 부동산 임대업·시행사업 등을 하는 '부동산 재벌' 10명, 자영업자·전문직 등 고소득 대재산가는 48명이었다.

 국세청은 세무조사 착수 사실을 전하면서 95명의 조사대상자들이 보유한 재산의 규모 등을 공개했다. 이들은 총 12조6000억원, 1인당 평균 1330억원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산규모별 분포를 살펴보면 자산이 100억~300억원 미만이 41명으로 가장 많았고 300억~1000억원 미만이 25명, 1000억~3000억원 미만이 14명, 3000억~5000억원 미만이 8명, 5000억원 이상이 7명으로 집계됐다. 

 조사대상자들의 업종 분포를 살펴보면 제조업이 31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건설업 25명, 도매업 13명, 서비스업 13명, 부동산 임대업 등 부동산 관련업이 10명, 병원 등 의료업이 3명으로 집계되는 등 업종 전반에 걸쳐 불공정 탈세혐의가 포착됐다고 국세청은 설명했다.

 국세청이 '숨은 대재산가'에 대해 대대적인 전국 세무조사에 착수하게 된 배경은 이들이 대기업과 달리 정기 순환조사나 기업공시에서 벗어나 있는 등 상대적으로 관리 사각지대에 놓인 점을 악용해 탈세를 저지르고 있기 때문. 

 이들은 차명회사 설립, 법인 간 변칙거래 또는 역외거래를 통한 기업자금 편취, 부동산·자본거래를 통한 편법 경영권 승계 등 일부 대기업들이 써먹는 탈세수법을 모방하고 있었다는 것이 국세청의 분석 결과다. 

 이에 국세청은 개인별 재산·소득자료, 외환거래 등 금융정보, 내·외부 탈세정보 뿐만 아니라 사주일가의 해외출입국 현황, 고급별장·고가미술품 등 사치성 자산 취득내역, 국가 간 정보교환자료 분석과 더불어 사주일가와 관련된 인물이나 기업의 거래내역 전반을 분석해 조사대상을 선정했다. 

 통상적인 세무조사는 재산이나 소득, 금융, 탈세정보를 활용해 개별기업을 중심으로 분석하지만 불공정 탈세에 대한 조사의 경우 출입국·사치성 정보까지 활용, 기업 간 거래를 종합적으로 분석한다는 것이 국세청의 설명이다. 

 공정거래법상 불공정 거래, 기업 사주의 횡령·배임, 분식회계 등 공익목적에 반하는 중대한 위법행위에 대해선 법률상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검찰·공정위 등 유관기관에 통보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한다.

 국세청은 앞으로도 일부 대재산가 그룹의 불공정 탈세행위에 대해 강도 높은 세무조사를 지속 실시할 예정이다.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는 '브로..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 비리로 ..
경주시의회, 과열된 집안싸움으로 '..
대구 신축 아파트 공사 현장 사토 ..
대구대·도야마대, 울진군의회 방문
경주시, 해외여행 특정업체 밀어주..
상주, 구제역·AI 등 가축질병 예방..
경주 내남면 덕천3리 "봄에는 아름..
경주, 전임시장 흔적 지우기 '논란'
영천 대한노인회, 노인대학 입학식
최신뉴스
화성산업, 새로운 100년 기업으로 ..  
포스코 '안전한 일터' 만들자  
대구 학세권·역세권 다 갖춘 아파..  
'중산 코오롱하늘채 메트로폴리스'..  
신규 수산업경영인, 경북 수산업 ..  
민주당 vs 한국당, 포항지진 책임..  
경북도, 문재인 대통령에 '포항지..  
文 "대구 꿈, 정부가 지지… 로봇..  
도농기원 "샤인머스켓 재배 농가 ..  
영천 포도, 경북 대표 농업6차산업..  
경북'11.15지진원인 정부조사단 발..  
경북, 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돔배기탕수육, 영천 별빛야시장서 ..  
경산, 일자리사업 참여자 안전 '최..  
포항 공무원노조, 9기 출범식 개최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