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16 오후 09:51: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설
의료쇼핑·과잉진료의 방치는 문제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9월 10일(화) 17:20

 우리나라의 의료 시스템이 의료쇼핑과 과잉진료로 몸살을 앓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연구원은 정책 세미나에서 올 상반기 실손보험 손해액이 지난해보다 20% 늘면서 손해율이 129%까지 치솟았다고 밝혔다.

 100원의 보험료를 받아 보험금으로 129원10전이 나가 29원10전의 적자가 발생했다는 얘기다.

 이런 추세가 계속되면 20년 뒤에는 40세 가입자를 기준으로 보험료가 7배로 폭증할 것이라고 한다.

 실손의료보험제도가 고질병에 걸린 셈이다.

 이처럼 손해액이 급증한 것은 의료쇼핑·과잉진료가 근절되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올 상반기 국내 5대 손해보험사에 청구된 실손보험 비급여진료비는 2조6500억원으로 1년 새 30%나 늘었다.

 도수치료와 자기공명영상장치(MRI) 등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과잉진료나 검사비를 부풀리는 진료가 여전한 것이다.

 건강보험 보장범위를 대폭 확대하는'문재인케어'를 시행하면 비급여진료비가 줄어 손해액이 감소할 것으로 기대했지만 오히려 정반대로 가고 있다.

 건강보험 보장률을 2017년 62.7%에서 70%로 단기에 무리하게 끌어올리는 문재인케어도 닮은꼴이다.

 병원 문턱이 크게 낮아져 의료쇼핑·과잉진료 문제는 물론 대형병원 쏠림까지 심해졌다.

 지난해 국민 1인당 외래진료가 연 16.6회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의 2.3배에 달한 사실이 이를 잘 말해준다.

 올해 3조원의 적자가 예상되는 건보재정은 6년 연속 적자를 면치 못할 것으로 전망된다.

 급속한 고령화와 비만율의 증가 등으로 의료비 지출은 앞으로 더 늘어날 수밖에 없다.

 환자의 부담을 줄이고 건보 재정 악화를 막기 위해서라도 1차 의료체계를 강화해 질병을 예방 관리하는 게 당면 과제다.

 아울러 의료 서비스의 양이나 질에 상관없이 미리 정해진 진료비만 내는 포괄수가제를 최대한 확대하고 비급여 진료가 실제 얼마나 건강을 향상시키는 데 기여했는지를 파악해 과잉진료를 막는 일도 중요하다.

 급기야 정부는 경증환자가 대형병원에 가면 본인부담 비율을 높이고 상급병원이 등급을 유지하려면 중증환자 비중을 21%에서 30% 이상으로 늘리는 것을 골자로 하는 대책을 내놓았다. 그러나 이는 미봉책으로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 

 의료쇼핑·과잉진료는 결국 국가적 손실로 이어질 뿐 아니라 평소에 건강관리에 성실한 사람만 손해를 보는 부작용을 초래한다.

 실손의료보험의 경우 영국처럼 보험금을 타가는 규모에 따라 할증·할인하는 보험료차등제 도입을 서둘러야 한다.

 비급여진료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만들거나 심사체계를 구축하는 것도 검토해 봄직 하다.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도부군수, 취임 첫날부터 직원들..
경북도 1급 보안서류 유출, 특정 신..
기자수첩- 체육회, 이젠 탈정치화 ..
고령군수 "오로지 내 편"… 편향 인..
상주 불교사암연합회, 추위 물리치..
방위사업청 구미원가사무소, 존치 ..
강석호 의원, 의정보고로 주민 소통..
울진, 시무식서 '한마음 한 뜻' 다..
'철새 정치인' 김봉재, 비난 봇물
김순견 "포항남구·울릉군에 새 변..
최신뉴스
"우리농산물로 마음을 전하세요"  
경북도, 병목지점·교통사고 잦은 ..  
건강·행복 함께하는 청도 건설 '..  
"쾌적한 경산서 즐거운 명절 보내..  
TK 공직자들, 줄줄이 총선行… 따..  
"설 명절 제수용품, 영덕사랑 상품..  
칠곡군의회, 제262회 임시회 '마무..  
열일하는 영천시장, 시민 불편 해..  
박재서 "체육·지역경제 활성화 총..  
포항, 재건·발전 '최선'… 지진 ..  
경북도, 설 연휴'환경오염행위'고..  
"닥터헬기 이·착륙 소음은 생명 ..  
의성, 개인지방소득세 지자체신고 ..  
영양 "군민들 지진 대응역량 키워..  
경북도시장군수협, 지방 중소도시 ..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덕양빌딩 8층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