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2 오후 08:43: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독자기고
가화만사성, 점점 중요해지는 가정의 역할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7월 11일(목) 18:44

↑↑ 이서빈 대구북부경찰서 여성청소년계 경사
ⓒ 경상투데이
 가화만사성 '집안이 화목하면 모든 일이 잘 이뤄진다'는 뜻의 家和萬事成에서 보듯 모든 일은 가정에서 비롯된다. 가정은 공동생활이 이뤄지는 최소 단위이자 사회생활의 출발점이다. 현대 사회에서는 가정의 기능이 사회에서 전문적으로 수행하는 일이 많아 약화됐다고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현대사회의 급격한 변화 등으로 인해 가정 내에서 심신의 피로를 해소하고 노동력을 재생산토록 하는 애정적 안정기능과 도덕·문화적 가치관을 길러주는 교육적 기능은 오히려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가정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한다면 어떤 결과를 가져 올까?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대구의 2017년 가정폭력 신고건수는 총 1만377건, 2018년은 총 1만1880건으로 1797건(13.1%)이 감소했지만 여전히 가정폭력 신고는 살인, 강도, 성폭력, 납치감금 등 다른 중요범죄의 총 신고건수 1173건 보다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정작 가정폭력 행위자는 가정폭력에 대한 죄의식이 낮은 편이고 지속적으로 은폐·확대되는 경향이 있어 초기에 적절히 대응하지 않으면 만성화 될 우려가 크다. 주변 이웃이나 지인들이 관심을 가지고 도움을 주거나 신고를 통해 적극적으로 해결해야 한다.

 최근 경찰은 가정폭력 현장에 출동해 피해가 심각하거나 재범위험성이 높은 경우 가해자에게 주거로부터 퇴거, 격리, 접근금지 등을 내용으로 하는 긴급임시조치를 적극 실시해 피해자와 가족을 보호하고 있으며, 장기적으로는 관련부처 간 협업을 위한 법 개정과 인프라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경찰과 여성가족부 등 관계기관에서 가정폭력은 범죄라는 인식 확산을 위해 오랜기간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지만 아직 폭력피해 가정에서는 자식들을 위해서나 보복이 두렵다는 이유 혹은 가해자가 처벌받을 시 가정에 미치는 경제적 손실 등을 우려해 신고를 주저하는 경우가 많은데, 가정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 의거한 형사처벌 외에도 가정보호사건이라는 제도가 있어 강제 전문상담이나 감호위탁 등 보호처분을 할 수 있다.

 가정폭력은 가정 내의 문제라는 사회 전반적인 소극적 인식과 가정이라는 특수성으로 인해 폭력이 지속적으로 반복되는 경향이 있다. 가정이 폭력학습의 장이 돼 사회 전반에 폭력의 재생산과 악순환을 낳는 셈이다. 가정폭력문제를 가족주의적 관점뿐만 아니라 인권 중심의 관점으로 보는 인식 전환이 필요하다. 우리 모두의 관심과 적극적인 112신고로 가정폭력 재발을 방지하고 한 가정, 더 나아가 건강한 사회를 지키기 위한 근원적인 해결책을 강구해야 하겠다.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안동 도시가스배관매설공사 '부실 ..
영주시 '현장행정 없는 탁상행정' ..
시민 불신만 키우는 '경주시 민원행..
포항 복합체육관 만인당, 또 다시 ..
문경 경천저수지 공사현장 '가드레..
김천 "도비 지원없으면 도민체전 개..
대구 중·동구 공무원 '출장비 꼼수..
예천 농지에 '무허가 화훼시설 논란..
■ 장석춘 의원 인터뷰 "LG화학 구..
구미 경로당 CCTV 논란, 여론몰이로..
최신뉴스
김대일 "도민과 함께하는 의원 될 ..  
박승직, 도민안전 위한 의정활동 '..  
칠곡군의회 제257회 임시회 6일간 ..  
군위군의회, 집행부 안건 '논의의 ..  
아베, 참의원 과반 확보… 韓 규제..  
고령 우곡면 자율방재단, 간담회  
군위소년상담복지센터 '청상카페'  
영천YMCA 찾아가는 청소년 밥차 시..  
㈜신화원축산, 고령에 이웃사랑 실..  
상주 의용소방대 4개대 '화합의 장..  
전국청소년환경지킴이단 "아름다운..  
경북교육청, 학생활동 중심 교실수..  
경북교육청, 아름다운 자연환경 통..  
道 "내 손으로 아름다운 도시환경 ..  
경북도, 우즈벡 수르한다리아주 교..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