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18 오후 07:18: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독자기고
가스렌지 취급부주의 화재 예방은 이렇게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20년 02월 13일(목) 18:14
ⓒ 경상투데이
 2020년 1월 어느 날 아침 10시경 상인동 어느 아파트에 경보설비가 요란하게 작동하면서 긴급히 대피하라는 방송이 울리기 시작하고, 잠시 후소방차가 사이렌을 울리며 소방관들이 아파트 안으로 화재진압을 위해 신속히 들어갑니다.

 아파트 베란다 창문사이로 불꽃은 보이지 않고 매캐한 냄새와 연기가 밖으로 새어 나오고 있는 상태였습니다.아파트 주민들은 대피하라는 방송에 따라 황급히 지상으로 내려오고 있고, 먼저 대피한 주민들은 걱정 반 구경 반으로 수 많은 주민들이 아파트 주차장에 모여 웅성이고 있습니다.

 이를 지켜보고 있던 주민들 중에 한 아주머니가 "어 저기 우리 동인데" "저기 몇 층이지??" "11층 같은데?!" "아이쿠야!!  우리집 이잖아~~" 깜짝 놀라 그 자리서 털썩 주저앉고 맙니다.

 얼마 후 다행히 소방관들이 아파트내로 진입해 확인해보니 피해는 별로 없었고 원인은 가스렌지 취급부주의로 음식물이 타서 일어난 화재였습니다.

 사연은 가스렌지 위에 음식물을 올려놓고 아이 학원 보내고, 이웃과 만나 커피 한 잔 하러 가서 커피 한 잔 마시고 수다 떨면서, 음식물 올려놓은 사실을 까맣게 잊고 있었습니다. 이렇게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즐거운 시간을 가지고 있는데 갑자기 바깥에서 싸이렌 소리가 나고 소방관들이 출동하는 모습이 보이면서, 어디 불났나보다 했는데 나와서 가만히 보니 자기 집에 화재가 난 상황입니다.

 최근 발생한 아파트, 주택 화재의 발생원인은 가스렌지 취급부주의가 50%를 넘고 있는 상황입니다. 가스렌지 취급 부주의로 인한 화재출동의 대부분은 음식물, 곰국, 수건, 행주, 속옷 등을 장시간 올려놓은 상태에서 잊어버리고 외출하는 경우가 다반사 입니다. 이처럼 조금의 부주의로 내 재산과 귀중한 생명을  한 순간에 잃어버리고 마는 안타까운 현실이 너무 많다는 것입니다.  최근 화재로는 2019년 11월 다사읍에 위치한 중국집에서 가스렌지 취급부주의 화재로 2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또한 2018년 8월 천안에서 발생한 가스렌지 취급부주의 화재에서는 주택전체를 태워 피해액만 소방서 추산 6천만원이 넘는 화재였습니다. 이처럼 주택, 아파트에서 가스렌지 취급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많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런 피해를 방지할 수 있는 방법으로 첫째는 외출 시에는 반드시 주방가스렌지 확인 후 현관문을 나가는 습관을 기르는 것입니다. 둘째로는 타이머형 가스차단기를 설치해 화재를 예방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안전은 작은 실천에서부터 시작됩니다. 따라서 외출 시에는 꼭 가스렌지 가스를 차단하는 습관을 길러 모두가 안전한 겨울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랍니다.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국당 함슬옹, A 후보와 오해 해소
이채관 "신라왕경특별법, 시민 우롱..
천년고도 경주, 이번엔 어떤 전문가..
김석기 의원 '컷오프냐 경선이냐' ..
진정한 정치인과 기회주의 정치꾼
"신라왕경특별법 사기다 vs 아니다"
심상정 '경주 새 희망' 권영국 후보..
포항시립영암도서관, 문화공간으로 ..
청도 '내년도 국도비 확보' 사활 걸..
고령관광협, 정기총회서 지역활성화..
최신뉴스
김봉교 "구미, 공공기관 유치해 예..  
유능종, 보수의 성지 구미 다크호..  
장석춘 "총선 불출마로 지방선거 ..  
강석호 의원 "농식품부 업무보고, ..  
경주시의회, 제248회 임시회 2차 ..  
울진군의회, 시책·현안 점검 '꼼..  
道, 공익직불제 적극 홍보로 '혼선..  
유아학비 지원으로 교육비 부담 '..  
현장 목소리 반영해 '이웃사촌 시..  
3고 정책 펼쳐 '지속가능한 쌀 산..  
의성,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혜택..  
영덕, 군민 생명 위협하는 재해 막..  
청도 "지역 아동 건강한 성장 도와..  
울진, 새로운 소득작목 정착 기반 ..  
울릉저동우체국 존치 '간절히 염원..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덕양빌딩 8층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