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18 오후 08:34: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자치행정
경북 "농업인들 판매걱정 없이 농사 지을 수 있도록 할 것"
농식품유통혁신위원회 출범
각 분야 전문가 행정에 접목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14일(일) 19:52

ⓒ 경상투데이

 경북도 농정의 최대 현안과제인 '농식품 유통혁신'에 대한 발걸음이 더욱 빨라지고 있다.

 마케팅, 유통, 기업인 등 총 70명으로 구성된 민관 협치(거버넌스) 창구인 '경북도 농식품유통혁신위원회(이하 위원회)'가 지난 12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출범의 닻을 올렸다.

 이는 농식품유통 구조개선과 판로확대를 위한 5개년 실천방안 발표에 따른 후속 조치중 하나다.

 위원회는 물류, 서비스, 소비, 기업 등 시장환경에 대한 각 분야의 전문가적 안목과 경험을 행정에 접목함으로써 관련 정책이 보다 실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싱크 탱크(think tank)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총 70명(남성 42, 여성 28)의 위원이 △농식품 유통혁신 △연구개발 △인력양성 △건강한 먹거리 생산 등 총 4개의 테스크 포스팀(T/F 팀)으로 나눠 활동하게 되며 팀별로 주제를 설정, 현장방문과 자체 토론 등을 통해 시책과제를 발굴·제안한다.

 위원장에는 이마트 부사장, 신세계 인재개발원 교수, 에브리데이 리테일 대표이사 등 유통시장에서 탁월한 역량과 경험을 쌓은 지역 출신인 심재일(59)씨가 위촉됐다.

 한편 출범식에 이어 도청 신도시 내 서진타워에서는 (재)경북도유통교육진흥원(원장 조은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등 주요 인사들은 현판 제막식과 축하 케이크를 절단하고 임시 사무실을 방문해 그동안 준비에 힘쓴 실무자들을 격려했다.

 한편 (재)경북도유통교육진흥원 본 청사는 올해 기본·실시설계 후 2022년 도청신도시 제2행정타운에 개청할 계획이다. 

 이철우 지사는 출범식에서 위촉 위원들에게 위촉패를 수여한 후 "그동안 시군 순회 등 농촌 현장 곳곳을 다녀보면 좋은 농산물을 생산해도 팔 곳이 마땅찮고, 제값 받기도 어렵다는 것이 농업인들의 한결같은 목소리"라며 "위원 여러분들의 제안이 우리 농업인들이 판매걱정 없이 농사를 지을 수 있는 체감있는 정책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활발한 활동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황은솔 기자gst3000@naver.com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정도' 걷는 '정직'언론으로
'축구종합센터 경주유치' 한 마음 ..
'원해연' 빈 껍데기만 경주로 온다
'빈 껍데기 원해연' 수용불가
상주·문경·예천, 신활력플러스 공..
'무료 책 배달' 로 집에서 '편리하..
구미시, 57회 도민체전 종합우승 '..
의성, 새봄맞이 환경정화활동
'칠곡 맛&멋&문화 축제' 큰 호응 속..
메디시티 대구의료기술, 전세계 널..
최신뉴스
걷기만 해도 힐링 '경주 봄 여행' ..  
'강북 태왕아너스 더퍼스트' 뜨거..  
가스公, 지역대학과 4차 산업혁명 ..  
포스코 포항제철소, 지역사회와 동..  
북구미IC 건설 사업 속도 낸다  
경북교육청, 자사고 2곳 운영성과..  
경북도, 명예공중위생감시원 역량 ..  
미세먼지 걱정 없는 안전한 도민체..  
도교육청, 스포츠 체험의 날 행사  
경주범피, 신속·정확한 지원 '약..  
경주 천북면, 축구종합센터 유치 '..  
경주경찰서, 자율방범대원 안전장..  
경주 문화엑스포서 페스티벌 개최  
경북, 관광산업에 1917억원 집중 ..  
짙어진 경주의 봄… 겹벚꽃 만개한..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