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3 오후 08:02: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자치행정
초등돌봄교실, 양적 확대·질적 서비스 향상 '두마리 토끼'
도교육청, 연말까지 30실 증설
특성 고려 프로그램·환경개선
경상투데이 기자 / lsh9700@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29일(월) 19:46

ⓒ 경상투데이
ⓒ 경상투데이

 "저희 아이가 돌봄교실에 들어가지 못할 까봐 불안해서 학원을 몇 군데 알아보고 있었는데, 추가 증설로 돌봄교실에 들어 갈 수 있어서 너무 기뻤어요. 정말 다행이예요. 얼마 전 학교에서 보내 온 3월 돌봄활동 결과 자료를 보니까 우리 아이가 잘 적응하고 있는 것 같고, 어떤 활동을 하고 있는지 알 수 있어서 안심이 됩니다".

 경북 구미시 해마루초 1학년 학부모 강모씨는 지난 3월 초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을 하면서 몇 달 전부터 걱정해오던 문제가 해결됐다. 워킹맘인 이씨의 아이가 초등학교 돌봄교실에 들어갔기 때문이다.

 주택가 아파트 밀집 지역에 위치한 학교의 특성상 학생 수는 많고 돌봄교실이 부족해 돌봄이 필요한 학생들을 다 수용하지 못하고 있었는데 유휴공간을 활용해 돌봄교실을 한 실 더 증설하게 된 것이다.

 경북교육청은 지난 3월 신학기를 시작하면서 돌봄교실 수요가 급증한 포항제철지곡초, 구미 해마루초, 안동 풍천풍서초 등 3개교에 긴급 예산을 투입해 오후돌봄교실을 추가로 증설한 바 있다.

 올해 경북교육청은 '초등돌봄교실의 양적 확대와 돌봄 서비스의 질 향상'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돌봄이 필요한 학생들을 최대한 수용하기 위해 돌봄교실 수를 확대하고 수요자가 만족하는 질 높은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초등돌봄교실은 1∼2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오후돌봄교실과 3∼6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방과후연계형돌봄교실로 운영되고 있다.

 경북교육청은 올해 교육부로부터 국고 3억원과 특별교부금 15억원을 지원받아 오후돌봄교실 10실, 방과후연계형교실 50실 증설 등 총 858실의 돌봄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돌봄교실 이용 학생은 지난해 1만6210명 보다 1407명이 늘어난 1만7617명으로 수용율은 98.4%에 달하고 있다.

 연말까지 초등돌봄교실 30실을 추가로 증설해 해마다 늘어나는 돌봄 대상자를 최대한 수용하고, 2020년에는 1만9000명 이상의 학생들이 돌봄교실을 이용할 것으로 내다본다.

 경북교육청은 질 높은 돌봄서비스 제공을 위해 초등돌봄교실 환경개선 수요를 조사해 △노후화된 시설의 교체 △공기청정기 구입 △교육자료 및 도서구입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기본적인 돌봄서비스 외에 학년 특성을 고려한 △놀이중심 돌봄 활동 실시 △주 5회(또는 매일 1강좌) 외부강사나 교사를 활용한 무상프로그램 제공 △학생들의 흥미와 창의성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돌봄 프로그램 연수 △심폐소생술 연수 △안전관련 연수 등을 통해 돌봄전담사의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김현동 교육복지과장은 "해마다 돌봄교실 수요자가 증가함에 따라 초등돌봄교실의 지속적인 확대와 질 높은 돌봄 서비스 제공으로 돌봄이 필요한 학생들을 최대한 수용하고 학부모와 학생들의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신용진 기자syj@hanmail.net

경상투데이 기자  lsh9700@naver.com
- Copyrights ⓒ경상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민들 자리 빼앗아 '길위의 만찬' ..
경주 A대학 男교직원, 女기숙사 샤..
안동 인도설치공사, 안전사고 위험 ..
구미시장, 취임 1년 앞두고 '보좌관..
안동시 홈페이지 관리 엉망… 혈세 ..
초등돌봄교실, 양적 확대·질적 서..
고령 대가야 골프장 특혜의혹 '일파..
안동 구담강변프리마켓, 화합의 장 ..
건강보험증 부정사용 이제는 끝내야..
공공기관이 '하천 무단점유' 논란
최신뉴스
대구가톨릭대, 성모 마리아 마음 ..  
청년거장으로 거듭난 선우예권의 ..  
울진 성류굴 다녀간 신라 진흥왕 ..  
"신보 혁신 아이디어 함께 찾아주..  
상주, 시장형 노인일자리사업 진행..  
영주, 창의성·기술력 갖춘 청년들..  
영천 '구인구직 상생의 장'… 60명..  
포스코, 친환경 시멘트 활용 '순환..  
도농기원, 해방풍 안정적 생산 돕..  
도교육청, 어린이놀이시설 안전 '..  
경북교육청, 공무국외여행 '투명하..  
자전거 사고 위험, 안전수칙 지키..  
경북, 치매환자·가족 모두 공감하..  
당뇨병 부르는 동물성 단백질… 건..  
경주, 저소득가정 학부모 교육비 ..  

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상투데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468/ 주소: 경주시 양정로235(동천동) / 등록일 : 2013년 12월 30일 / 발행인.편집인: 이승협
mail: gst3000@naver.com / Tel: 054-748-0070 / Fax : 054-748-366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2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은솔(편집부장)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